의정활동

> 의정활동 > 의정활동
인쇄

포항시의회, 지진현장 복구 및 피해 최소화에 총력

작성자
포항시의회
등록일 / 조회
2017-11-17 / 8963
분류
소식
첨부파일
포항시의회는 15일 오후 포항 북부 지역에서 발생한 규모 5.4의 지진을 시작으로 40차례가 넘는 여진이 계속되는 가운데 대책마련과 피해현장 활동을 논의하기 위해 16일 이른 아침 의장단과 상임위원장단 긴급 간담회를 개최하고 피해 복구에 나섰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15일 지진 발생 당일 상황 발생 즉시 각 지역구로 현장 점검을 나간 의원들의 현장 피해 상황을 들었으며 의회차원의 대처와 함께 집행부 주요대처상황과 비상근무자 격려, 피해최소화 및 시민들의 피해 복구 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

특히, 제244회 임시회를 앞두고 재난 상황 발생에 따라 일상생활 정상화가 최우선이므로 당초 7일간이던 임시회 일정을 단축해 11월 17일 하루만 개최해 긴급 안건만 처리하고 피해복구와 이재민 구호에 집중하자는데 의장단과 상임위원장들은 뜻을 모았다. 처리 연기된 안건에 대해서는 제245회 정례회 기간을 이틀 연장해 정례회 중 처리할 예정이다. 또한, 문명호 의장은 비회기중 긴급 보고의 경우도 지진 피해 복구에 지장이 없는 범위에서 상임위원장 판단 하에 개별 조치할 것을 지시하고 제244회 임시회 본회의 시에도 이강덕 시장과 관계 공무원은 모두 불출석 처리해 지진 피해 복구에 전념토록 했다.

아울러, 대형 피해지역을 중심으로 읍면동에 예비비를 긴급 투입하는 것을 승인토록 했으며, 조속한 복구를 위해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적극 건의키로 했다.

이어, 흥해읍 실내 체육관과 대도중학교에 마련된 대피소를 찾아 이재민을 위로하고 장량동 등 시내전역의 피해현장을 직접 둘러보고 복구 지원방안을 논의했다.

문명호 의장은 “우선 예기치 못한 강진에 피해를 입은 시민들에게 위로와 격려의 말씀을 드린다”며, “모든 관계기관과 긴밀히 협의해 체계적이고 신속한 복구가 이루어지도록 총력을 기울이고, 정신적·물질적 피해를 이은 시민들이 하루빨리 안정을 회복하고 일상생활에 복귀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다 할 것이다”고 말했다.
  • IP ○.○.○.○
  • 태그 포항시의회,지진현장 복구
  • 저작자표시-변경금지저작자표시-변경금지
    내용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