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활동

> 의정활동 > 의정활동
인쇄

포항시의회, 조류인플루엔자(AI) 발생지역 현장확인

작성자
포항시의회
등록일 / 조회
2021-02-01 / 2497
포항시의회(의장 정해종)는 1일(월) 청하면에 위치한 조류인플루엔자(AI) 발생 농장을 방문해
살처분 진행상황 등 현장을 확인했다.

이날 정해종 의장 및 백인규 부의장을 비롯해 안병국 운영위원장 등은 임시통제초소와
방역 관계자를 만나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를 당부했으며, 현장 투입 인력에 대해서도 안전을 위해
사전교육과 예방접종의 엄중성을 강조했다.

한편 지난 30일 청하면 한 산란계 농장으로부터 AI 의심신고가 접수돼 확인한 결과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로 확진됐으며, 이에 따라 포항시는 이동제한명령을 발령하고
1일까지 발생농장 닭 24만 마리를 살처분하고 인근 가금 사육농가의 닭 4만5천마리에 대해서도
예방적 살처분을 완료할 예정이다.

정해종 의장은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어
매우 엄중한 상황임을 재차 강조하며, “지역 농가는 가금 사육농가간의 방문 등으로 전염이 확산되지
않도록 이동에 유의하는 한편, 축사주변과 인근지역의 소독 및 방역에 철저를 기하여주시기 바라며,
시의회에서도 선제적 현장방문과 함께 별도로 비상상황 극복을 위한 집행부의 총체적 노력에
적극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 IP ○.○.○.○
  • 태그 포항시의회,조류인플루엔자(AI),발생지역,현장확인
  • 저작자표시-변경금지저작자표시-변경금지
    내용보기